상단여백
HOME 스포츠·연예
한국전력, 나주서 전국 중고교 육상대회 개최
  • 류병호
  • 승인 2017.08.10 08:13
  • 댓글 0

[검경일보 류병호 기자] 한국전력(사장 조환익)은 8일 나주 종합스포츠파크에서 전국 59개 중·고교 261명의 선수들이 참가하는 ‘한국전력배 전국 중·고등학교 중·장거리 육상경기대회’를 개최했다.

대회 시작에 앞서 지난 7일 육상대회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조환익 사장을 비롯해 김갑섭 전남도지사 권한대행, 대한육상연맹, 나주시 등 관계자와 선수단 등 380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막식을 개최했다.

한전에 따르면 지난해 육상 꿈나무 육성계획을 수립하고, 비인기 종목 육성 지원을 통한 공기업의 사회적 책임 완수와 육상대회 개최를 통한 한국 육상의 부흥과 영광 재현을 위한 방안을 마련해 추진해 왔다.

이번 대회는 한전에서 처음으로 후원한 육상대회이며, 중·고교 선수들의 경기력 향상 및 사기 진작을 위해 국내대회 최초로 선수 개인별 신기록 달성시 포상금을 지원한다.

또한, 경기장을 찾은 관중들이 선수들과 같이 호흡하고 가까이서 응원할 수 있도록 트랙 옆 공간을 제공해 육상경기에 대한 관심도를 높였다.

한편, 한전은 이번 육상대회 개최 이외에 지난해 11월 전국 중·고교 육상선수 20명을 한전 육상 꿈나무 장학생으로 선발하여 지원하고 있다.

지난해 12월에는 세계적인 육상지도자를 초청해 워크숍을 후원하는 등 한국 육상의 부흥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한전은 국민에게 힘이 되는 에너지기업으로서 앞으로도 한국 육상의 열악한 환경을 개선하고 비인기 스포츠 종목의 저변 확대와 한국 육상발전에 기여를 위해 더욱 노력할 계획이다.

이번 대회는 남·여 각 4개 종목 중학교 32개교 109명, 고등학교 27개교 152명이 학교의 명예를 걸고 달린다.

류병호  webmaster@ppnews.kr

<저작권자 © 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류병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