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아파트 매매가 比 전세가율 매년 증가추세광주 8,080만원, 전북 7,920만원, 전남 7,860만원 順
  • 윤진성
  • 승인 2017.10.08 01:12
  • 댓글 0
   
▲ 사진은 서희건설 대구 ‘스타힐스테이’ 단지 조감도. (제공=국토교통부)

[검경일보 윤진성 기자] 아파트 매매가 대비 전세가율이 매년 증가추세에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간사 국민의당 윤영일 의원(전남 해남군완도군진도군)이 국토교통부로부터 제출받아 분석한 자료에 따르면 2013년에 비해 올해 8월 기준 아파트 매매가 대비 전세가율은 68.7%에서 74.4%로 증가한 것으로 드러났다.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2013년 68.7%, 2014년 70.3%, 2015년 73.4%, 2016년 74.6%, 2017년 8월 현재 74.4%로 지난 5년간 5.7% 상승했다.

지역별로는 올해 8월 기준으로 매매가 대비 전세가율이 광주가 80.8%로 가장 높고 전북 79.2%, 전남 78.6%, 경북 76.9%, 충남 76.1% 순이다.

증가폭은 경기가 10.2%(’13년 65.8% → ’17년 8월 76%)로 가장 높고 인천 10.1%(’13년 64.1% → ’17년 8월 74.2%), 서울 7.2%(’13년 63.6% → ’17년 8월 70.8%), 전남 6.2%(’13년 72.4% → ’17년 8월 78.6%), 충남5.4%(’13년 70.7% → ’17년 8월 76.1%) 순이다.

윤영일 의원은 “현재 부동산 매매가 대비 전세가율이 서민들의 주거안정을 위협할 정도로 상승하고 있다.”면서 “이렇게 계속 상승할 경우 매매가보다 담보대출금과 전세금을 합친 금액이 매매가의 80%에 이르는 이른바 ‘깡통전세’가 더욱 늘어나 세입자들이 전세금을 다 받지 못하는 피해를 입을 수 있으므로 전월세 상한제 전면 도입 등 특단의 대책을 시급히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세종, 울산, 제주, 부산은 매매가 대비 전세가율이 2013년에 비해 각각 12.7%, 3.3%, 2.5%, 0.5% 줄었다.

윤진성  webmaster@ppnews.kr

<저작권자 © 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진성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