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핫클릭
섬유패션산업 모든 것 한 눈에 본다국내 최대 규모‘대구국제섬유박람회’ 7~9일 열려
  • 권민재
  • 승인 2018.03.08 04:43
  • 댓글 0
   
 

[검경일보 권민재 기자] 대구광역시와 산업통상자원부는 3월 7~9일 대구 엑스코에서 국내 최대 규모로 2018 대구국제섬유박람회, 2018 대구패션페어, 제21회 국제섬유기계전을 동시에 개최한다.

이번 행사에서는 첨단 섬유소재와 최신 트렌드의 패션의류 제품, 스마트 제조를 이끌 생산설비에 이르기까지 모든 제품을 한 자리에서 볼 수 있어 국내외 바이어들의 관심이 집중될 것으로 기대된다.

국내 387개 섬유패션업체와 88개 섬유기계업체, 해외 63개 섬유패션업체, 17개 섬유기계업체 등 역대 최대 규모인 총 555개사가 참가한다.

행사 첫날인 7일 개막식에는 대구광역시 권영진 시장, 산업통상자원부 제경희 섬유세라믹과장, 한국섬유산업연합회 성기학 회장 등 관련기관, 업계 대표 100여명이 참석했다.

대구시와 산업통상자원부는 ‘융합과 혁신’을 슬로건으로 하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국내 섬유패션산업이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고, 향후 수출 주력 산업으로 재도약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할 계획이다.

3개 전시회와 별도로 ‘퓨쳐랩(Future Lab) 특별관’, ‘제6회 글로벌섬유비전포럼’, ‘바이어 상담회’, ‘직물과 패션의 만남전’ 등 다채로운 부대 행사들이 개최돼 관람객들에게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퓨쳐랩 특별관’은 가상피팅 솔루션, 가상현실을 체험할 수 있는 AR 프로그램 등 국내 섬유패션산업이 4차 산업혁명과 접목되는 실제 사례를 관람객에게 소개할 예정이다.

‘제6회 글로벌섬유비전포럼’에서는 4차 산업혁명과 섬유패션산업 구조고도화를 주제로 세계적인 석학을 초청해 섬유패션산업의 미래에 대한 심도있는 논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직물과 패션의 만남전’에서는 투에스티, 메종드 준, 메지스, 최복호 등 패션 디자이너와 백산 자카드(주), 호신섬유(주) 등 섬유소재 업체가 1:1 매칭으로 협업하는 바잉 패션쇼로 진행될 예정이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지역 섬유산업을 세계에 널리 알릴 수 있도록 3개 전시회를 동시에 개최해 섬유패션산업의 모든 것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자리를 마련했으니 참가업체와 바이어들 모두 좋은 성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권민재  webmaster@ppnews.kr

<저작권자 © 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민재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