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검경&법률 핫클릭
여수해경, 너울성 파도에 침몰한 어선 및 선원 구조
  • 윤진성
  • 승인 2018.11.05 04:32
  • 댓글 0
   

[검경일보 윤진성 기자] 여수해양경찰서(서장 장인식)는 고흥 해상에서 너울성 파도로 선박에 물이 들어와 침몰한 80대 선장을 인근 어선에서 구조해 고흥 소재 병원으로 이송했다고 밝혔다.

여수해경에 따르면 지난 4일 오전 7시 22분께 고흥군 도화면 가화리 대포항 앞 해상에서 0.5톤급 무등록선박이 너울성 파도로 선박에 물이 들어와 침수·침몰해 배에 혼자 타고 있던 선장 H(82세, 남, 고흥거주) 씨가 바다에 빠졌다며, 인근 지나가던 어선 D 호(1.33톤, 승선원 4명) 선장 S(62세, 남) 씨가 해경에 신고했다.

신고를 접수한 여수해경은 경비함정과 녹동해경파출소 구조정을 사고 현장에 급파했으며, 바다에 빠진 H 씨는 다행히 인근 항해 중인 D 호 선장 S 씨를 신속히 구조 및 무등록 선박을 예인해 고흥군 도화면 가화리 대포항으로 안전하게 입항 조치했다.

바다에 빠진 충격으로 가슴 통증을 호소한 H 씨는 다행히 생명에 지장 없이 119구급차에 인계 고흥 소재 병원으로 이송조치 됐다.

해경은 무등록 선박 선장 H 씨가 이날 오전 6시경 대포항에서 출항, 통발 조업 중 지나가던 어선의 너울성 파도에 배에 바닷물이 들어와 침수·침몰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위해 목격자 등을 상대로 조사를 벌이고 있다.

윤진성  webmaster@ppnews.kr

<저작권자 © 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진성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