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담양산타축제 대한민국 겨울 대표축제로 ‘우뚝’‘산타와 함께하는 희망춤판’ EDM 공연 끝으로 성황리에 폐막
  • 류병호
  • 승인 2019.01.02 08:24
  • 댓글 0
   

[검경일보 류병호 기자] 제2회 담양산타축제가 구랍 30일 ‘산타와 함께하는 희망춤판’ EDM 공연을 끝으로 성황리에 폐막했다.

대형산타, 트리 등 다양한 시설물과 담빛라디오스타, 하늘에서 선물이 내리면 등 풍성해진 프로그램 진행으로 축제 기간 17만2천여 명이 방문하며 북새통을 이뤘다.

올해로 두 번째인 담양산타축제는 관광비수기 겨울철에 성공적으로 관광객을 유치했다는 평가다.

이번 산타축제가 많은 관람객들이 방문하는 등 성공적이었던 것은 이국적인 분위기를 갖고 있는 메타프로방스라는 특화된 자원을 바탕으로 경관조명 설치, 좋은 프로그램과 부스, 축제에 적극적으로 참여한 상인들의 열정이 더해진 결과라고 볼 수 있다.

또한, 해동주조장과 다미담 예술구 등 원도심에서도 ‘해동 빛의 정원’과 청년 상인과 함께하는 ‘담빛사이클링’ 행사 등 담양 곳곳에서 축제를 즐길 수 있도록 한 것도 관광객 몰이에 기여했다.

산타축제추진위원회 관계자는 “담양산타축제가 관광비수기 겨울철 새로운 겨울관광브랜드가 될 수 있도록 담양만의 특색을 살린 야간경관 연출과 더 다양한 아이템을 통해 방문객 만족도를 높여 겨울 대표축제로 거듭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류병호  webmaster@ppnews.kr

<저작권자 © 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류병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