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검경&법률 핫클릭
무안경찰서, 5·18 민주화운동 순직경찰관 추도식
  • 윤진성
  • 승인 2019.05.22 09:07
  • 댓글 0
   

[검경일보 윤진성 기자] 무안경찰서(서장 조장섭)는 지난 20일 전남지방경찰청 안병하 공원에서 안문환 경우회장, 김선발 경찰발전위원장, 김철중 보안협력위원장 등 협력단체장과 신임순경이 참석한 가운데 5·18 민주화운동 기념일을 맞아 순직경찰관들의 추도식을 가졌다.

고 안병하 치안감(1980년 당시 전남경찰국장)은 5·18 민주화운동 당시 신군부의 발포명령을 거부해 직무유기 및 지휘포기 혐의로 체포돼 보안사령부에서 고문을 받고 강제사직을 당하는 등 고문 후유증으로 8년간 투병생활을 하다가 1988년 10월 10일 순직했다.

조장섭 무안경찰서장은 안병하 치안감을 비롯한 순직경찰관들의 고귀한 희생정신을 함께 기억하고 숭고한 정신이 바래지 않도록 오직 국민만을 바라보며 달려갈 것을 다짐했다.

윤진성  webmaster@ppnews.kr

<저작권자 © 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진성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