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연예 핫클릭
대구세계여자비치발리볼 대회 11~14일 개최
  • 전경도
  • 승인 2019.07.10 08:29
  • 댓글 0
   
▲ 사진은 지난해 열린 비치발리볼 대회 모습

[검경일보 전경도 기자] '2019 국제배구연맹(FIVB) 대구비치발리볼 월드투어'가 11일부터 14일까지 4일간 수성못 상화동산 특설경기장에서 열린다.  

국제배구연맹(FIVB)이 주최하는 이번 대회에 한국, 오스트리아, 러시아, 루마니아, 캐나다, 일본, 홍콩 등 유럽, 북미, 아시아를 대표하는 16개팀 130여명이 참가한다.

대구세계여자비치발리볼 대회는 지난 2015년 대구에서 처음으로 개최되며 올해 5회 째를 맞는다. 국내 최초 내륙 비치발리볼 대회로 해변 스포츠의 고정관념을 깬 행사로 화제를 모았으며, 2016년부터는 대구 도심에서 야간 경기로 치러져 시민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대회 첫날인  11일부터 4일간의 열전에 돌입하는 이번 대회는 전체 경기의 절반 이상이 야간 경기로 진행되고, 2020년 도쿄올림픽 출전 자격을 획득하는 국제배구연맹의 정식 월드투어 대회로 치러진다.

아울러, 개막전, 3·4위전 및 결승전은 국내 지상파 중계와 유튜브를 통해 전 세계로 방송돼 생동감 넘치는 선수들의 경기로 대구의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하게 된다. 

김호섭 문화체육관광국장은 “무더운 도심에서 해변의 시원한 바람과 같은 정취를 느낄 수 있는 이색적인 대회로 7월의 한여름 무더위에 지친 시민들에게 청량감과 특별한 재미를 선사하게 될 것이며 국제스포츠 도시 대구를 알리는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전경도  webmaster@ppnews.kr

<저작권자 © 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경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