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무디스, 한국신용등급 ‘Aa2’ 유지… 등급전망도 ‘안정적’
  • 진영후
  • 승인 2019.07.10 08:52
  • 댓글 0

[검경일보 진영후 기자] 국제신용평가사 무디스가 지난 8일 한국의 국가신용등급을 현 수준인 ‘Aa2’로 유지한다고 밝혔다. 등급전망도 ‘안정적’으로 평가했다.

무디스는 지난 4월 24일부터 26일까지 진행된 무디스 연례협의 결과등을 반영해 이같이 발표했다.

무디스는 연례 신용분석보고서를 통해 “글로벌 무역 불확실성에 따른 대외수요 감소에도 불구하고 한국의 경제·재정적 강점이 건재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매우 견고한 경제·재정 펀더멘탈이 불확실한 대외무역 전망에 대한 완충력을 제공하고 있다”며 “한국의 경제는 유사 신용등급 국가들과 비교시 매우 다각화 돼 있으며 경쟁력이 높다”고 등급 유지 배경을 밝혔다.

무디스는 보고서에서 한국의 재정적 강점은 ‘매우 높음(+)’, 경제적 강점과 제도적 강점은 ‘매우 높음’, 리스크 민감도는 ‘보통’으로 평가했다.

기재부 관계자는 “대외 불확실성이 심화되는 가운데서도 글로벌 신평사의 한국 경제 전반에 대한 평가가 여전히 양호하다는 점을 확인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번 무디스 평가는 투자자들을 위한 연레 업데이트 성격으로 위원회를 거친 신용등급 결정은 아니다.

진영후  webmaster@ppnews.kr

<저작권자 © 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영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