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양평군, 경기도 지역균형발전 사업 예산 450억원 확보
  • 김현호
  • 승인 2019.07.24 07:55
  • 댓글 0

[검경일보 김현호 기자] 경기도 양평군은 경기도 제2차 지역균형발전사업에 양평종합체육센터 건립사업 등 5개 사업이 선정 돼 사업비 450억 원을 확보하게 됐다고 24일 밝혔다.

지역균형발전사업은 ‘경기도 지역균형발전 지원 조례’에 의거 2015년부터 5년 단위의 기본계획을 수립해 진행되는 사업으로, 경기도에서는 지난 19일 경기북부청사에서 지역균형발전위원회를 개최하고, 양평, 가평 등 6개 시·군이 제출한 44개 사업계획 중 주민 요구, 수혜도, 지역 발전 파급 효과, 실현가능성 등을 기준으로 심사를 거쳐 28개 세부사업을 확정했다.

이번 기본계획에 반영된 사업은 양평종합체육센터 건립, 구둔 아트스테이션 조성(구둔역 일원 관광자원화 사업), 용문산 진입로 확장, 양서우회도로 개설, 지평면 급수취약지역 지방상수도 확충 등 총 5개 사업으로 군비 145억 원을 포함 총595억 원이 투입되게 된다.

이번 사업은 양평군민의 삶의 질 향상과 일자리 창출, 관광산업 발전에 중점을 둬 양평종합체육센터 건립 및 구둔 아트스테이션 조성사업을 반영했다.

또 용문산 진입로 확장 개선공사 및 양서 우회도로 개설사업과 지방상수도 확충사업을 반영했다.

이번 제2차 지역균형발전사업은 경기도 내 6개 시·군에 2020년부터 5년간 사업비 450억원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향후 지역균형발전사업 평가 우수 시·군은 133억 원 규모의 인센티브 사업도 추가 지원 받을 수 있다.

김현호  maami6471@naver.com

<저작권자 © 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