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핫클릭
경북도, 지역 과학·산업 경쟁력 강화한다한국기업데이터·경북테크노파크와 빅데이터 분석 및 활용 위한 MOU 체결
  • 이재근
  • 승인 2019.07.24 08:26
  • 댓글 0
   

[검경일보 이재근 기자] 경상북도는 지난 23일 도청 회의실에서 한국기업데이터(대표이사 송병선), 경북테크노파크(원장 이재훈)와 빅데이터 기반 경북 과학·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들 기관은 업무협약을 통해 ▲빅데이터 기반 경북 과학·산업 육성 정책 수립 및 행·재정적 지원 ▲기업정보데이터 제공 및 분석을 통한 산업전략 수립과 사업모델 발굴 ▲지속·유기적인 협력관계를 전제한 빅데이터 활용 플랫폼 구축·운영 등 빅데이터 기반으로 경북 과학·산업을 분석해 정책을 수립하고 기업을 지원하는 환류체계 구축을 위한 상호 협력의 기틀을 다졌다.

경북의 2017년 지역내총생산(GRDP)은 102조9천696억원으로 전국 5위이며, 특히 제조업 지역내총생산(GRDP)은 44조5천307억원으로 전국 3위, 산업비중 46.4%로 제조업 중심의 산업구조이지만 제조업 부가가치는 2011년 이후 지속적으로 하락세다.

이에 도는 기업신용평가 전문기관으로 기업경영분석서비스연구사업을 중점 추진하고 있는 한국기업데이터, 2018년 경북산업빅데이터센터 신설 이후 지역산업 정책기획 및 기업지원 역할의 전문성을 한층 강화한 경북테크노파크와 이번 협약을 추진하게 됐다.

도는 단계적으로 ‘경북 과학․산업 빅데이터 활용 플랫폼(가칭)’을 구축해 거시지표 중심의 통계 분석 뿐만 아니라 개별 사업체 특성을 반영한 지역경제 분석에 집중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과학·산업 지역별 빅데이터 공유 ▲기업·산업 관련 연구성과물 공유 ▲조사 및 통계 작성·분석 공동협력 ▲국가 및 지역 과학·산업 정책개발 관련 프로젝트 공동참여 ▲과학·산업, 기업 관련 실시간 데이터를 통한 정책연구 품질 제고 ▲지역기업 간 거래관계 데이터 기반 밸류체인 분석을 통한 핵심산업 도출 지원으로 지원정책 성과 극대화 등이 기대된다.

이철우 도지사는 “지역 산업의 새로운 성장 전환점을 빅데이터에서 찾을 것”이라며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객관적 데이터에 근거한 실효성 있는 맞춤형 산업발전 정책 수립으로 기업하기 좋은 경북을 실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재근  webmaster@ppnews.kr

<저작권자 © 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재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