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핫클릭
경북도, 제12차 NEAR 실무위원회에 대표단 파견
  • 이재근
  • 승인 2019.08.09 07:53
  • 댓글 0
   
 

[검경일보 이재근 기자] 경상북도는 지난 6~8일까지 러시아 사하공화국에서 개최된 제12차 동북아시아지역자치단체연합(NEAR) 실무위원회에 김호진 일자리경제산업실장을 단장으로 하는 대표단을 파견해 '2019 경주세계문화엑스포' 개최 계획 등 경상북도의 국제교류행사를 홍보했다고 밝혔다.

러시아 야쿠츠크市에서 개최된 이번 실무위원회는 블라디미르 솔로도프 사하공화국 총리 및 김옥채 NEAR 사무총장의 공동사회로 진행됐으며, 한국, 중국, 일본, 러시아, 몽골 등 5개국에서 23개 광역지방정부 대표단이 참석했다.

2020년 NEAR 총회를 1년 앞두고 회원단체의 실국장급 간부가 참석한 가운데 개최된 이번 실무위원회에서 각국 회원단체 대표들은 회원단체별 명예홍보대사 위촉 방안 등 NEAR 회원 간 네트워크 강화방안에 대해 토론했다.

또한, 경북도는 오는 10월 11일부터 경주에서 개최되는 '2019 경주세계문화엑스포'의 세부 프로그램 및 제13회 경제·인문교류 분과위원회 개최계획을 설명하고 회원단체에 참가를 요청했으며 중국, 일본, 러시아 회원단체로부터도 각종 국제교류행사에 대한 발표가 있었다.

김옥채 사무총장은 축사를 통해 "연합 사무국이 회원단체 간 소통과 협력의 플랫폼 역할을 강화해 동북아시아자치단체연합이 명실상부한 국제기구로서 발전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하고, 회원단체에도 각종 국제교류 행사에 적극적인 참석을 요청했다. 

이재근  webmaster@ppnews.kr

<저작권자 © 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재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