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핫클릭
경북도, 예천소방서 개서... 골든타임 확보에 최선
  • 박경국
  • 승인 2019.10.15 10:41
  • 댓글 0
   

[검경일보 박경국 기자] 경상북도는 지난 14일 예천소방서(예천군 예천읍 양궁로 61-12)에서 ‘예천소방서 개서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이철우 도지사, 김학동 예천군수, 김수문 건설소방위원장, 윤창욱 도의원, 안희영 도의원, 박태춘 도의원, 소방공무원 및 의용소방대원 등 5백여 명이 참석했다.

예천소방서는 총 63억 9,400만원의 사업비를 들여 연면적 3,941㎡의 지하 1층, 지상 3층 규모로 건립됐다.

지하 1층에는 기계실, 지상 1층은 차고지와 예방안전과, 현장대응단, 예천119안전센터, 119구조구급센터, 심폐소생술 교육장이 있으며 지상 2층은 소방행정과, 구조구급과, 소회의실, 지상 3층은 다목적 강당, 심신안정실, 체력단련실, 의용소방대 사무실 등을 갖추고 있다.

특히 1층에 설치된 심폐소생술 교육장은 도민들에게 체험위주의 효율적인 교육을 제공함으로써 응급상황 대처능력을 높이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예천소방서는 소방공무원 166명, 의용소방대원 451명과 소방차량 37대가 배치되며, 조직은 3과 1단, 3안전센터, 2구조구급센터, 3지역대로 구성돼 신속한 재난대응체계를 갖추고 도민 밀착형 소방안전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예천소방서가 본격 업무에 돌입함에 따라 인명구조와 화재진압 등 도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 골든타임 확보도 용이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이철우 도지사는 “예천군민들의 염원을 담은 예천소방서가 신설되어 지역 안전사각지대 해소에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각종 재난발생 시 신속한 대처로 도민의 생명을 구하고 재산피해를 최소화하는 데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박경국  bk7775@naver.com

<저작권자 © 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