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핫뉴스
경북도, 2020년 관광산업 상승궤도 진입 위해 총력내집 손님 맞이하는 마음으로 경북 구석구석 여행자 친화환경 조성
  • 이재근
  • 승인 2020.01.13 09:16
  • 댓글 0
   
▲ 경북관광(안동 체험관광 문보트)

[검경일보 이재근 기자] 경북도는 2020년 민선7기에 들어서며 지역을 살리는 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해 역점 추진한 관광서비스 시설환경개선과 관광진흥기금 등 사업의 효과성을 더 높이고 주민이 직접 지역관광을 이끌어가는 관광산업구조 기틀을 마련하고자 기존 시행한 관광두레, 관광벤처기업, 관광호스트(체험관광사업자) 육성 사업들을 상승궤도에 올린다는 방침이다.

이는 이철우 지사의 2020년 경북도정 목표 3대 핵심가치인 ‘민생’을 살리고, 도민이 소외되지 않는 ‘동행’, 그리고 도민이 체감하는 ‘성장’, 과 맞물려 있다고 볼 수 있다.

도는 ‘세계로 열린 관광경북’도정목표에 걸맞도록 경북만이 가지고 있는 강산해(江山海)를 활용하고 독특한 문화유산을 지속가능한 관광산업화로 가치를 덧입혀 일자리가 늘어나고 사람이 모여드는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경북을 만들어 간다는 전략이다.

이철우 도지사는 “경북의 강점인 역사문화․생태자원과 대구의 산업도시문화를 잘 엮어 다양한 체험을 통한 힐링, 웰빙을 추구하는 현대인의 여행트렌드 맞춤 관광콘텐츠를 마련하겠다”며 “그동안 추진해온 전략사업들을 본 궤도에 올려 2020년에는 굴뚝 없는 관광산업을 부흥시키겠다. 특히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를 통해 대구와 경북이 하나 되는 상생관광의 엑셀러레이트(Accelerate)가 돼 세계인에게 숨은 진주와도 같은 매력 있는 관광협력도시로 거듭나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재근  webmaster@ppnews.kr

<저작권자 © 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재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