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핫클릭
경북도, 내년도 하수도사업 국비예산 확보에 총력사업의 필요성과 당위성 중앙부처·관련기관 설명 및 건의
  • 박경국
  • 승인 2020.05.18 08:22
  • 댓글 0
   

[검경일보 박경국 기자] 경상북도는 도민의 건강과 맑고 깨끗한 수질보전을 위해 하수처리장 확충사업, 하수관로 정비사업, 도시침수 대응사업 등 4,451억원 규모의 2021년도 하수도분야 국비예산을 환경부에 신청했다.

이는 금년도 국비예산 2,100억원 보다 약 112% 증액된 것으로 분야별 사업으로는 ▲하수처리장 확충사업 616억원(25개소), ▲농어촌 마을하수도정비사업 1,306억원(68개소), ▲하수관로정비사업 1,440억원(61개소), ▲하수관거 BTL사업 임대료지급 685억원(17개소), ▲도시침수대응사업 385억원(5개소), ▲노후하수관로 정밀조사지원 13억원(8개소), ▲면단위 하수처리장설치사업 6억원(2개소) 등 총 186개 사업에 국비는 4,451억원 규모이다.

시·군별 국비신청 예산은 포항시가 670억원으로 가장 많고 상주시가 460억원, 김천시가 325억원 규모로 국비예산을 신청했다.

내년도 국비신청 예산 중 신규 사업은 62개소 734억원으로 전체 신청예산의 16%를 차지한다. 이에 최대진 환경산림자원국장과 맑은물정책과 공무원들은 중앙부처 등을 수시로 방문해 사업의 필요성과 당위성을 적극 설명하며 다각적으로 사업비 확보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최대진 경북도 환경산림자원국장은 “맑고 깨끗한 생활환경 조성을 위해 하수도 처리시설 확충과 보급률 향상은 필수적이기 때문에 신청한 2021년도 국비예산이 전액 확보될 수 있도록 총력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박경국  bk7775@naver.com

<저작권자 © 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