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연예 핫뉴스
“의성출신 컬링 선수들, 올림픽 진정한 승자”의성군 빛낸 영웅들의 귀환! 컬링국가대표 환영식 개최
  • 권민재
  • 승인 2018.03.13 02:15
  • 댓글 0
   

[검경일보 권민재 기자] 평창동계올림픽에서 눈부신 활약을 이뤄낸 의성군의 자랑스러운 아들·딸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의성군은 지난 12일 오후2시 군청 전정에서 김주수 의성군수를 비롯해 군의회 의원, 관내기관단체 임원, 지역주민, 학생, 공무원 등 1,000 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평창동계올림픽 컬링국가대표 선수들의 대대적인 환영식을 개최했다.

국가대표컬링팀(남, 녀, 믹스더블)은 이날 오전 11시부터 경북도청에서 1시간 동안 열린 환영식에 참석한 뒤 곧바로 의성군청으로 이동해 ‘의성지킴이 청로풍물보존회’(회장 이태분) 회원들의 풍물공연을 시작으로, 꽃다발증정, 사인패 전달, 핸드프린팅 등 다양한 행사를 통해 의성군민들과 함께 축하분위기를 만끽했다.

이번 2018 평창동계올림픽 컬링 한국 여자대표팀의 은메달 획득은 컬링의 역사가 비교적 짧은 대한민국에서 수확한 값진 성과이며, 의성여중·고 선후배 사이로 학창시절부터 함께 해 완벽한 팀워크를 자랑하며 대한민국 전역에 컬링 신드롬을 일으켰고 지금까지 국내외 언론, 매스컴, SNS 등에서 관심과 응원이 이어지고 있다.

의성군은 컬링 열풍이 불면서 지역홍보 효과도 급상승하고 있다고 밝혔다. 여자 컬링 대표팀이 국내외 언론들로부터 ‘마늘소녀(Garlic girls)’라는 애칭으로 집중 조명되면서 지역의 최대 농특산품인 의성마늘의 홍보 효과는 물론 관련 상품도 인기를 끌고 있다.

‘컬링의 메카’로 자리잡은 의성컬링장은 우리나라 선수들은 물론 외국 선수들의 전지훈련 및 베이스캠프로 각광 받을것으로 전망됨에 따라 지역경제 활성화 효과도 기대되고 있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자랑스러운 의성출신 컬링 선수들이 이번 평창올림픽의 진정한 승리자며 의성을 전 세계에 널리 알린 일등공신들이다. 앞으로도 의성군은 지속적인 시설투자와 우수 선수 육성을 통해 컬링의 대중화에 앞장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환영식을 마친 선수들은 오는 17일부터 25일까지 캐나다 온타리오주 노스베이에서 열리는‘2018 세계 여자컬링 선수권대회' 에 참가한다.

권민재  webmaster@ppnews.kr

<저작권자 © 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민재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