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대구시, 산업단지 입주기업 통크게 지원한다청년들 모이는 산단 조성 위해 근로자 기숙사 임차비용 및 근무환경 개선 지원
  • 권민재
  • 승인 2018.04.10 06:55
  • 댓글 0

[검경일보 권민재 기자] 대구시는 청년들이 모이는 산업단지로 조성하기 위해 산업단지 입주기업에게 기숙사 임차료와 근무환경 개선 공사비를 지원한다.

시는 2016년부터 고용노동부의 산업단지 일자리 미스매치 해소 사업과 대구지역혁신프로젝트 환경개선사업을 전격 추진하면서 지역 산업단지의 고용환경의 변화와 인식 개선에 앞장 서 왔다.

특히, (재)대구테크노파크가 수행하는 ‘고용환경개선 지원 사업’은 지난 2년간 근로자 기숙사 임차비용 지원으로 약 4억 원을 투입해 근로자 250여명을 지원하고 128명의 일자리를 창출했다.

또 약 24억 원으로 132건의 근무환경개선 공사비를 지원하고 550여명의 일자리를 창출하는 성과를 거뒀다.

실제 이 사업을 통해 근무환경을 개선한 달성산업단지의 한 중소기업은 작년 4명의 청년인재를 채용했을 뿐 아니라 기존 재직중인 근로자들의 만족도도 높아져 생산성 향상에도 긍정적인 효과를 발휘하고 있다.

기숙사를 지원받고 있는 한 근로자는 하루 2시간 걸리던 출퇴근 시간이 단축돼 개인 여가활동을 시작하는 등 워라밸(Work and Life Balance)을 실현하고 있다.

올해는 근무환경개선 공사비에 13억 5천만 원을, 근로자 기숙사 임차비로 4억 3천만 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근무환경개선 지원 사업은 대구 지역 산업단지 입주기업이, 사내 화장실, 목욕시설, 교육장, 구내식당, 휴게시설, 기숙사, 노후 작업장, 사무공간 등의 근무환경을 개선하려고 하는 경우, 총 공사비의 80%(청년 신규채용, 공사 규모 등에 따라 기업당 최대 4천만 원 지원)를 지원하며, 올해는 66개사 정도를 지원할 예정이다.

근로자 기숙사 임차비용 지원 사업은 대구성서산업단지(1~5차)와 달성산업단지(1~2차) 입주 중소기업이, 산업단지 주변 원룸, 빌라, 아파트, 오피스텔 등의 공동주택을 임차해서 근로자에게 기숙사로 제공하는 경우, 총 임차비용(월세)의 80%를 지원한다. 올해 목표는 120명 정도이다.

이번 사업에 대한 참여기업 모집공고는 대구테크노파크 홈페이지 사업공고 게시판(www.ttp.org)에서 확인가능하며, 기숙사 임차비용 지원 사업은 4월 25일까지, 근무환경개선 지원 사업은 5월 4일까지 신청가능하다.

시 신경섭 일자리경제본부장은 “지역 청년들에게 좋은 일자리를 만들어주는 것이 우선이다. 단순히 고용환경을 개선하는 것에 그치지 않고, 청년들이 일하고 싶은 직장, 취직하고 싶은 직장, 오래 일하고 싶은 직장을 많이 만들어, 청년들이 즐겁게 일할 수 있는 여건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권민재  webmaster@ppnews.kr

<저작권자 © 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민재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