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전남도, 올 농산시책 전국 최우수… 10년만의 쾌거
  • 서채옥
  • 승인 2018.12.06 09:06
  • 댓글 0

[검경일보 서채옥 기자] 전라남도는 식량의 안정적 생산 등 다양한 농산시책 추진 노력을 인정받아 농림축산식품부 주관 2018년 농산시책 평가에서 전국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고 6일 밝혔다.

농산시책 시상은 농림축산식품부가 1996년부터 농업의 근간인 쌀 산업 정책 추진 성과 등을 종합 평가해 시상하는 것으로, 농업 분야에서 역사성과 상징성이 크다. 전남에서는 지난 2008년 이후 10년만에 수상 영예를 안았다.

전라남도는 식량의 안정 생산과 농작물 재해보험 가입 확대, 농업인 역량 강화, 생산비 절감시책 등 총 4개 분야 6개 항목에서 고루 높은 점수를 받았다.

특히 쌀 수급 안정을 위해 올해 100대 국정과제로 추진된 ‘논 타작물 재배 지원사업’ 추진 실적이 8천266ha로 목표 대비 77%를 달성, 전국 최다 면적을 기록했다.

또 농작물 재해보험 가입도 지속적 홍보활동을 펼친 결과 벼의 경우 전체 재배면적의 57%인 8만 8천200ha나 되는 것을 비롯해 총 9만 7천380ha를 기록했다. 이는 전국의 28%를 차지하는 규모로 전국 최다 가입 면적이다.

생산비 절감을 위한 벼 직파재배 면적도 1만 105ha로 전국에서 가장 많았고, 농업인 역량 강화를 위한 쌀 선도경영체 교육 역시 전라남도가 주도적으로 실시해 높은 점수를 받았다.

전라남도는 올해 논 타작물 재배 최다 면적 확보로 농식품부로부터 공공비축미 추가 배정 4천t, 들녘경영체 육성사업 64개소, 배수개선사업 11개소 등 총 1천86억 원 상당의 국비 인센티브를 배정받았다.

홍석봉 전라남도 친환경농업과장은 “올해 사상 유례없는 폭염과 호우·태풍 등 어려운 여건에서도 농산시책 추진에 최선을 다한 것이 성과로 나타났다”며 “여기에 머물지 않고 경쟁력 있는 농산시책을 계속 발굴해 전남농업의 경쟁력을 높여나가겠다”고 말했다.


서채옥  webmaster@ppnews.kr

<저작권자 © 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채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