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핫뉴스
경북통상(주) 공격적 해외마케팅 통했다!코로나19 불구 농특산품 해외수출 급증!... 전년 동월 대비 51% 증가
  • 이재근
  • 승인 2020.05.18 08:19
  • 댓글 0
   
▲ 경북통상 수출용 파프리카 선별작업 모습

[검경일보 이재근 기자] 경상북도는 경북도 출자기업인 경북통상(주)이 공격적인 해외마케팅을 통해 최근 코로나19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미국, 캐나다를 비롯한 일본으로의 수출이 급증하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경북통상(주)이 밝힌 금년도 4월 말까지 총 수출액은 160억 원으로 전년 동월 131억원 대비 18%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금년도 4월 당월 수출은 47억 1천만원으로 전년 동월 31억 1천 5백만원 대비 51%가 증가하는 실적을 올렸다.

현재 경북통상(주)은 32개 업체가 생산한 파프리카, 사과, 배, 포도, 딸기, 참외 등 신선농산물과 가공식품 220여 품목을 미국, 일본, 동남아지역 등 20여개 국가에 수출하고 있으며, 최근 북미지역의 수출증가가 두드러지게 나타나고 있다.

이러한 수출 증가세는 한국산 먹거리의 안정성이 확보됐으며 그 동안 경북도가 지속적으로 추진해온 공격적인 마케팅 전략이 해외 바이어들에게 상당한 신뢰가 확보됐다는 것이 주요하다는 분석이다.

지난 2월 선임된 경북통상(주) 김유태 대표이사는 "경북통상은 지역 농수산식품 수출을 통해 농어업인의 소득을 높일 수 있도록 새로운 전략을 통한 도약을 준비 하고 있다"면서 "도내 농어업인이 경북통상(주)을 믿고 많이 이용해 달라"고 당부했다.

전우헌 경북도 경제부지사는 "그동안 경북통상(주)의 전문인력 충원확대와 수출품목, 수출지역 다변화 노력으로 수출확대를 통한 농어업인의 소득증대에 많은 기여를 해왔다"면서 "고품질의 농산품생산과 국가별 수요에 맞는 농특산품 개발을 지원해 나가고 새로운 시장 개척에도 많은 발품을 팔겠다"고 말했다.

이재근  webmaster@ppnews.kr

<저작권자 © 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재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